문화
5월 16일부터 여주 영릉 2년반 만에 관람 재개
윤성실 yss@wtimes.kr   |   2020. 04. 24 02:34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세종대왕유적관리소 9월까지 두 영릉 복원 마무리 예정


(사진=더블유타임즈, 제공=세종대왕유적관리소)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세종대왕유적관리소는 201711월부터 2년반동안 관람을 제한해오던 두 영릉(英陵·寧陵)이 오는 516일부터 영릉 일부 지역의 관람 제한을 해제하고 재개한다고 밝혔다.

 

세종대왕유적관리소는 오는 9월까지 두 영릉 복원을 완전히 마무리 할 예정이며, 516일부터는 정비가 끝나는 권역부터 부분적으로 3단계에 걸쳐 관람을 재개할 것이다.

 


(사진=더블유타임즈, 제공=세종대왕유적관리소)

 

현재 세종 영릉(英陵) 능침 및 제향 공간 등 관람이 제한되어 있으나 오는 516일부터는 1단계로 세종 영릉(英陵) 능침 및 제향 공간이 개방되고, 2단계로 71일부터는 세종 영릉(英陵) 진입 공간 및 광장, 3단계로 109일부터는 효종 영릉(寧陵) 연지 주변 관람까지 가능해진다.

 

세종대왕유적관리소는 여주 세종대왕릉과 효종대왕릉의 옛 모습을 보존하기 위해 지난 20174월부터 영·영릉 유적 종합 정비 공사를 추진하였으며 2017111일부터 관람 제한을 실시하였다. 아울러, 2019528일부터는 세종대왕릉 능침 정비 및 잔디 식재 등 세종대왕릉 일대 환경을 조성함에 따라 세종대왕릉 능침(봉분) 관람 및 왕의숲길 이용도 불가했었다.

 

관람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여름철(6~8)은 오후 630분까지, 겨울철(11~1)은 오후 530분까지(매주 월요일 휴무). 다만, 관람제한 해제에 따라 16일부터는 다시 유료입장(성인 500, 25세 미만·65세 이상 무료)으로 전환된다.

 

윤성실 기자

yss@wtimes.kr

◎ 더블유타임즈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더블유타임즈 W-TIMES Copyright Protected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Tags : #세종대왕유적관리소 #영릉 #관람재개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