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김천고 본관과 구 과학관 국가문화재 지정
윤성실 yss@wtimes.kr   |   2020. 05. 05 02:17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역사적 가치로 인정받아 국가 문화재로 등록


(사진=더블유타임즈, 제공=김천고등학교)

 

54, 문화재청은 김천고등학교 본관5건을 문화재로 등록하였고 ‘6·25 전쟁 군사 기록물6건을 문화재로 등록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에 등록된 문화재 5김천고등학교 본관’, ‘김천고등학교 구 과학관’, ‘수원역 급수탑’, ‘구 부산나병원기념비’, ‘불교(잡지)’는 해당 지방 자치단체, 관리자 등과 협력하여 체계적으로 보존·관리 해 나갈 것이다.

 

김천고등학교 본관1931년 육영사업가 최송설당이 민족정신 함양을 목적으로 설립한 김천지역 대표사학의 본관 건물이며 한국 근대건축의 선구자인 박길룡의 작품으로 건축사적 측면에서 가치가 높다.

 

국가등록문화재 제779김천고등학교 구 과학관건물 역시 1930년대 근대학교건축의 특징을 잘 보여주고 있으며, ·외부의 공간구성이 신축 당시 원형을 잘 유지하고 있어 보존 가치가 크다.

 

아울러 등록 예고한 ‘6·25전쟁 군사 기록물(육군)’, ‘대전 육교(, 하행선)’, ‘세종 부강성당’, ‘구 경성제국대학 부속 생약연구소 제주도 시험장’, ‘구 목포세관 부지 및 세관창고’, ‘나석주 의사 편지 및 봉투6건은 30일간의 예고 기간 중 의견을 수렴하고, 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등록될 예정이다.

 

윤성실 기자

yss@wtimes.kr

◎ 더블유타임즈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더블유타임즈 ​W-TIMES Copyright Protected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Tags : #문화재청 #국가문화재 #김천고등학교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