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핀란드 니니스퇴 대통령 요청으로 문재인 대통령과 전화 통화 진행
윤성실 yss@wtimes.kr   |   2020. 04. 27 01:24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양국 정상 간 합의 내용들이 충실히 이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의견 같이해


(사진=더블유타임즈, 제공=청와대 홈페이지)

 

사울리 니니스퇴 핀란드 대통령의 요청으로 지난 422일 오후 330분부터 30분가량 문재인 대통령과 전화통화를 나눴다고 밝혔다.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니니스퇴 대통령은 한국이 코로나19 바이러스 대응에 전 세계의 모범이 되고 있음을 축하드리고, 전세계에 코로나 대응 모델을 제공하여 큰 도움을 제공한 데 대해 감사한다면서 한국이 어떻게 성공적으로 대응할 수 있었는지 대통령의 생각을 듣고 싶다고 통화를 제안한 이유를 설명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한국의 빠른 진단 시스템과 코로나19 격리자들의 투명한 정보 공개로 국민의 자발적 참여를 이끌어 낸 점을 설명하였으며, 앞으로 경제 위기 극복이 큰 문제라고 전했다.

 

니니스퇴 대통령은 핀란드도 한국의 코로나 대응을 보고 흡사한 대응 전략을 수립했다면서 경제가 돌아가려면 국제 협력이 중요하다는 말씀에 전적으로 공감하고, 한국이 코로나19에 가장 효과적으로 대응한 국가로서, 코로나뿐만 아니라 여타 분야에서도 한국 고유의 전략을 전세계와 공유하는 데 있어 매우 유리한 위치를 선점한 것으로 평가되어, 코로나 극복 이후의 더 새롭고 확대된 한국과의 협력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핀란드의 코로나19 검체 샘플을 우리 임상 연국소에서 진단검사 하고 있는 것을 양국간 방역 협력의 좋은 사례로 평가했다.

 

윤성실 기자

yss@wtimes.kr

◎ 더블유타임즈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더블유타임즈 ​W-TIMES Copyright Protected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Tags : #핀란드 #한국 #양국 #대통령 #전화통화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