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테오아, 세계 최초 필름촬영 카메라 앱 필라로이드 한국 앱스토어 출시
김선민 desk@wtimes.kr   |   2018. 06. 19 13:31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촬영한 사진이 배송되는 필름카메라 앱 정식 출시

 

(Korean)

 

 

(사진=테오아)

 

 

 

미국 맨해튼과 판교테크노벨리에 법인을 둔 테오아가 세계 최초 필름촬영 카메라 앱인 ‘필라로이드(filaroid)’의 베타서비스를 거쳐 한국 앱스토어(iOS)에 정식 출시했다고 밝혔다. 


필라로이드는 촬영한 사진이 배송되는 카메라 앱으로, 앱 내에서 필름을 구매함으로써 사진을 촬영할 수 있고, 필름이 전부 촬영되면 인화된 사진이 편지봉투에 담겨 배송된다. 

기존 카메라 앱 대부분은 보정과 필터, 사진이 잘 촬영되는 기능에 집중하고 있지만 필라로이드는 사진을 찍는 그 순간을 있는 그대로 담기 위해 집중한다는 점이 기존의 카메라 앱들과의 가장 큰 차이점이다. 

필라로이드는 필터 기능을 제공하지 않는다. 사진의 본질은 필터의 색감이 아니라 자연이 내는 빛이라 말하며 인화사진에는 필터가 들어가지 않아야 진정한 감성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는 게 테오아의 설명이다. 

또한 촬영한 순간을 기록할 수 있는 ‘한 줄 쓰기’ 기능을 제공한다. 사진을 찍은 후 그때의 감정을 사진에 남길 수 있고, 인화된 사진에 아날로그 감성이 담긴 폰트로 새겨져 배송된다. 

테오아 오승호 대표는 “필라로이드를 통해 고객들은 필름을 한 장 한 장 소중한 순간을 촬영하게 될 것이고, 보정이나 재촬영이 없기 때문에 일상의 특별한 순간들을 있는 그대로 신중하게 관찰하게 되는 경험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필라로이드는 4월 18일 베타서비스를 오픈하고 한 달여간의 서비스 테스트 끝에 6월 8일 정식 서비스를 런칭하였다. 애플 앱스토어에서 iOS버전을 내려받을 수 있으며, 안드로이드 버전은 곧 출시될 예정이다.  

 

 

 

김선민​ 기자 이메일 주소 desk@wtimes.kr

◎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W-TIMES Copyright Protected 

경제 분야 뉴스 에디터입니다.
Tags : 테오아, 필름촬영, 카메라앱, 필라로이드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