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헬스
풀무원다논, 전세계 이색 요거트 맛 담은 ‘세계요거트’ 론칭
강민경 desk@wtimes.kr   |   2019. 04. 17 09:37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동유럽, 인도, 스페인 등 세계 요거트 맛을 재해석한 제품 선보여

 

(Korean)

 


(사진=풀무원다논)

 

 

요거트 전문 기업 풀무원다논(대표 정희련)이 국내 소비자들에게 전세계 각지의 요거트 맛을 알리고자 풀무원다논 ‘세계요거트’를 론칭하며 동유럽, 인도, 스페인의 맛을 담은 드링킹 요거트 카톤 팩 3종을 출시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풀무원다논 세계요거트는 과일 맛 중심의 국내 요거트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 넣고자, 전 세계의 이색 요거트를 소개하는 프로젝트로 시작됐다. 현지의 맛을 한국인 입맛에 맞도록 재해석해, 기존에는 볼 수 없었던 맛으로 요거트 시장을 확대하는 것은 물론 색다른 제품을 찾는 소비자의 선택의 폭도 넓혀 눈길을 끈다. 

해외의 이색적인 맛을 살린 풀무원다논 세계요거트는 리치브라운 요거트(Rich Brown Yogurt), 프레시라씨 요거트(Fresh Lassi Yogurt), 화이트 그레이프 요거트(White Grape Yogurt) 총 3종으로 구성됐다. 리치브라운 요거트는 풀무원다논이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베이크드 스타일 요거트다. 

동유럽 전통 요거트 중 하나인 라젠꺄(Ряженка) 요거트에서 영감을 받아, 장시간 가열처리한 다음 발효해 특유의 깊은 풍미와 진한 맛을 선사한다. 특히 프레시라씨 요거트는 인도의 전통 발효유 음료인 라씨를 모티브로 한 상큼 담백한 발효유에 망고의 왕 인도 ‘알폰소 망고’로 달콤함과 현지의 맛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화이트 그레이프 요거트는 스페인산 백포도로 지중해의 햇살과 스페인의 열정을 담아냈다. 

풀무원다논 세계요거트는 고객 맞춤형 제품 설계로 드링킹 요거트의 품질도 향상시켰는데, 장 건강을 위해 세계 3대 종균 회사인 듀폰-다니스코(DuPont-Danisco·미국), 크리스찬 한센(Chr.Hansen·덴마크), 디에스엠(DSM·네덜란드)의 대표 유산균 3종을 사용했다. 

더불어 편의성을 위하여 풀무원다논 제품 최초로 카톤팩(종이 밀크팩)에 담았으며, 음용 시 포만감을 느낄 수 있는 310ml의 대용량 사이즈로 구성해 출출할 때 식사 대용 또는 건강한 간식 대용으로 제격이라는 평이다. 

풀무원다논 세계요거트 3종은 CU, GS25, 세븐일레븐 등 편의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또한 풀무원다논 세계요거트와 고객과의 접점을 확대하고자 19일부터 대학생 서포터즈 ‘요거트립’ 1기를 모집한다. 자세한 내용은 풀무원다논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풀무원다논은 “미식과 해외 음식에 관심이 많은 국내 소비자들에게 전세계의 다양한 맛을 선사하고자 해외 이색 요거트를 엄선해 풀무원다논 세계요거트를 출시하게 됐다”며 “이번에 선보인 동유럽, 인도, 스페인 외에도 해외의 다양한 발효유의 맛을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W-TIMES Copyright Protected 

더블유타임즈 에디터입니다.
Tags : 요거트, 풀무원다논, 세계요거트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