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아메리칸 항공, 최경주재단 통해 주니어 골퍼들 후원
신태진 desk@wtimes.kr   |   2018. 10. 24 08:00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2018년 최경주재단 후원, 청소년들 도전의 기회와 교육 제공

 

(Korean)

 


(사진=아메리칸 항공)

 

 

전 세계 다양한 단체들을 지원하고 있는 아메리칸 항공이 2018년 최경주재단을 후원한다고 발표했다. 최경주재단은 청소년들의 꿈과 희망을 위해 도전의 기회와 다양한 교육을 제공하여 차세대 리더를 양성하고 행복한 미래를 만드는 데 앞장서고 있다. 


앞서 아메리칸 항공은 8월 KJCF 주니어 골퍼들이 AJGA 주니어챔피언십(The KJ Choi Foundation Junior Championship presented by SK Telecom) 토너먼트에 참가할 수 있도록 후원한 바 있다. 이 토너먼트에서 미국에서 열린 대회에는 처음 출전한 청주 출신의 박상하 선수가 남자 부문 우승을 거머쥐었다. 

최경주재단 이사장이자 프로골퍼 최경주는 “최경주재단은 청소년들이 경제적 어려움으로 인해 꿈을 포기하지 않도록 기회를 만드는 활동을 하고 있다”며 “17살에 처음 골프를 시작하면서 저의 재능과 꿈을 알아봐준 분들의 도움으로 PGA 투어 우승자가 될 수 있었다. 이전 받았던 도움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재능 있는 청소년들에게 더 많은 도움을 주고 싶다. 아메리칸 항공과 같은 스폰서들의 도움으로 청소년들이 꿈에 한 걸음 가깝게 다가갈 수 있다”고 전했다. 

아메리칸 항공 한국-일본 영업이사 토마스 스크루비는 “미국의 다양한 지역과 연결되는 인천~달라스 포트워스(Fort Worth) 직항 노선을 운항하는 아메리칸 항공에서는 최경주의 뛰어난 스포츠맨십과 따뜻한 마음을 높이 산다”며 “아메리칸 항공의 서비스를 통해 재능 있는 어린 선수들이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고 밝혔다. 

한편, 아메리칸 항공은 1930년 창립 이후 세계에서 가장 큰 항공사 중 하나가 되었으며 지금껏 아메리칸 항공은 90만개 이상의 직업을 창출했고 1400개 이상의 비영리 단체를 후원해왔다. 아메리칸 항공은 사회에 환원할 수 있는 기회를 더 많이 찾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는 의사를 밝혔다. 

 

 

 

신태진​ 기자 

desk@wtimes.kr



◎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W-TIMES Copyright Protected 

사회 분야 뉴스 에디터입니다.
Tags : 아메리칸 항공, 최경주재단, 주니어골퍼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