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방한 캐나다인 영어강사와 함께 하는 K-Lover 초청 간담회
김민석 desk@wtimes.kr   |   2017. 07. 10 16:59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주캐나다 대사관, 캐나다 건국 150주년 기념 ‘방한 캐나다인 영어강사와 함께 하는 K-Lover 초청 간담회’ 개최

(Korean)

 


(사진=더블유타임즈)


주 캐나다 대사관이 최근 2017년도 친한외국인 기반구축사업의 일환으로 오타와 지역 방한영어강사 모임과 대사관이 공동으로 양자회, 다문화 가정, K-supporters, 참전용사 후손 등 다양한 친한 그룹을 초청하여 캐나다 건국 150주년을 기념하는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신맹호 대사, 이영해 캐한협회 회장과 임원을 비롯한 방한 영어강사, 한국인 입양어린이와 부모, 다문화 가정, 한국전 참전용사 후손, TESOL 학생 및 당관 직원 등 150명이 참석하였으며 대사 인사말, 평창올림픽 홍보 동영상, 전통놀이 체험, 퀴즈 코리아 및 시상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신맹호 대사는 인사말을 통해 한국에서 영어 교사로 활동한 분들의 경험을 공유하고, 한국인과 가정을 꾸리거나 한국인을 입양하여 사랑으로 키우고 계신 분들과 같이 한국과 인연이 있는 분들 상호간에 친목을 도모하고자 자리를 마련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또한 한국은 캐나다의 이상적인 파트너로서, 아시아 국가 중 유일하게 캐나다와 FTA를 맺고 있으며, 캐나다의 7번째 교역대상국이자 GDP 세계 12위로 국가로서 2차 세계대전 이후의 독립국가 중 정치적 민주화와 경제성장을 동시에 이룩한 유일한 나라임과 동시에 캐나다는 한국의 2대 이민대상국이자 3대 유학 대상국, 4대 재외동포 거주국으로서 한국의 중요한 상대국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한국이 다양한 분야에서 성공할 수 있었던 것은 상당 부분 캐나다의 도움이 있었기 때문이며 캐나다는 한국전쟁 중 한국의 자유와 민주주의 수호를 위해 힘썼고 이 때문에 한국 내에서 캐나다라는 나라에 호감을 갖는 것이라고 설명하는 한편 참석자 모두가 양국의 우호관계 증진에 있어 매우 중요한 분들이라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신 대사는 2018년 2월 한국에서 개최될 평창 동계 올림픽에 많은 관심 가져 줄 것과 캐나다도 좋은 성과가 있기를 바란다고 말하고 한국 문화원에서 올해 캐나다 건국 1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개최하는 다양한 행사에도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이영해 회장은 인사말을 통하여 한-캐 협회는 1984년 창설되어 오늘날까지 양국 국민의 친선활동을 위해 노력해오고 있으며 오늘 행사가 특별한 이유는 한국의 친구인 캐나다인들이 서로의 경험을 공유하고자 함께 모였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캐나다 방한 영어교사는 한국과 캐나다를 둘 다 잘 알고, 양국의 강점을 동시에 활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는 바, 양국 관계 발전에 중요한 교량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를 나타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참석한 어린이들과 외국인을 위해 제기, 딱지, 공기, 투호 등 전통놀이 체험과 바람개비 만들기, 젓가락 시범 등도 체험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여 많은 어린이와 부모들이 함께 참여하는 시간도 가졌다. 또한 이번 행사에는 한국의 역사, 발전상, 최근 한국에 관한 지식 등에 대한 퀴즈시간을 마련하여 참석자들이 호기심과 흥미를 가지고 한국에 대한 보다 정확한 지식을 얻을 수 있는 기회도 열렸다.


이번 행사는 캐나다 건국 1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하여 대사관과 방한영어강사 모임(CETK)이 공동으로 150여명의 친한 그룹을 한 자리에 초청하여 경험과 정보를 공유하고 네트워킹을 확대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됐다. 특히 참석한 한국인 입양 어린이나 부모, 다문화 가족들은 이번 행사가 문화와 역사, 올림픽 등 한국에 대한 종합적인 정보와 지식, 문화 등을 동시에 접할 수 있는 좋은 자리였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에 대사관은 친한 외국인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다양한 형태의 행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방한영어강사와 다양한 그룹을 연계함으로써 효과가 더욱 제고되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W-TIMES Copyright Protected  


  • 간다라
Tags : 캐나다, 영어강사, K-Lover, 오타와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