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종철 대사, 볼리비아 북동지역 수출 의회 의장과 면담
민병수 desk@wtimes.kr   |   2018. 02. 09 21:26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볼리비아 브라질넛, 땅콩 등과 같은 견과류의 한국 수출 면담

(Korean)

 


(사진=더블유타임즈, 주 볼리비아 대사관)


이종철 주 볼리비아 대사가 최근 볼리비아 북동지역 수출 의회(CADEXNOR) 대표와 볼리비아 브라질넛, 땅콩 등과 같은 견과류를 한국에 수출하는 안에 대한 면담을 가졌다.


본지 취재에 따르면, CADEXNOR 의장은  한국은 건강한 삶을 즐기는 만큼 늘어나는 견과류 소비량을 잘 알고 있다며 볼리비아 견과류의 우수성을 소개했다.


이에 이종철 대사는 볼리비아 견과류의 상품성을 인정하고, CADEXNOR 의장과 한국으로의 볼리비아 견과류 수출에 대한 의견을 주고 받았다.




◎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W-TIMES Copyright Protected  



경제 분야 뉴스 에디터입니다.
Tags : 볼리비아, 브라질넛, 땅콩, 수출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