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강경화 외교장관, Susan Thornton 美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 대행 접견
심지희 desk@wtimes.kr   |   2018. 04. 24 12:23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한·미간 공조 방안을 포함한 상호 관심사항 심도 논의

(Korean)

 

 

(사진=외교부)

 

 

 

지난 23일 강경화 장관은 방한중인 수잔 손턴(Susan Thornton) 美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차관보 대행을 접견했다. 

 

강 장관은 이번 손턴 차관보 대행의 방문이 남북·미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한·미간 소통 차원에서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 평가하면서, 두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통한 북핵 문제의 해결을 위해 한·미 외교채널간 긴밀한 소통 및 공조 유지를 당부하였다.


이어서 윤순구 차관보는 손턴 차관보 대행을 면담, 최근 한반도 상황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한·미간 공조 방안을 포함한 상호 관심사항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하였다.

윤 차관보와 손턴 차관보 대행은 방위비 분담 협의의 원만한 타결 등 한·미 동맹 현안과 미국의 인도-태평양 전략 관련 동향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하였다.

한편, 이번 접견 및 면담을 통해 한·미 양측은 역사적 회담을 앞둔 상황에서 한반도 비핵화 등 관련 양국간 공통의 입장을 재확인하고 공동의 해법을 모색하는 한편, 한미 동맹 관계를 더욱 굳건히 해 나가는 데 기여한 것으로 평가된다. 

 

 

 

◎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W-TIMES Copyright Protected 

Tags : 강경화, 외교부장관, 수잔손턴,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차관보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