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강경화 장관, 미 상.하원 의원단 접견
김진수 desk@wtimes.kr   |   2018. 01. 16 10:13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한미동맹 및 북핵 문제와 평창 동계올림픽, 한인 입양인 문제 의견 교환

(Korean)

 


(사진=외교부)


강경화 장관은 15일 방한 중인 태미 덕워스(Tammy Duckworth) 미 상원 의원(민주, 일리노이)과 루벤 가예고(Ruben Gallego) 미 하원의원(민주, 애리조나)을 접견하고, 한미동맹 및 북핵 문제와 평창 동계올림픽, 한인 입양인 문제 등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강 장관은 미 의회가 굳건한 한미동맹과 북핵문제 평화적 해결을 강력히 지지해준 데 대해 사의를 표하고, 앞으로도 한미관계 발전과 한반도 평화 정착의 든든한 후원자가 되어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강 장관은 평창올림픽 성공 개최를 위한 남북 고위급 회담(1.9) 결과를 설명하고, 회담에서 합의된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가 평창을 넘어 남북 관계 개선은 물론 북한 비핵화 문제 진전에도 기여하는 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더불어 평창올림픽이 평화올림픽으로서 성공리에 개최될 수 있도록 미 의회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지를 당부했다.

 

또한, 강 장관은 미국내 한인 입양아 가운데에는 과거 제도적 미비와 미국 양부모의 입양절차 未 완료 등의 이유로 美 시민권을 취득하지 못한채 작은 법 위반으로도 추방될지 모른다는 불안감 속에 살아가고 있는 분들이 다수 있다고 설명하고, 미 의회가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동 사안을 검토해 줄 것을 요청했다.




◎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W-TIMES Copyright Protected  


Tags : 강경화, 외교부장관, 한미동맹, 북핵문제, 평창동계올림픽, 입양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