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rld NEWS
헝가리 유람선 침몰, 한국인 33명 탑승 확인
강민경 desk@wtimes.kr   |   2019. 05. 30 10:16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한국인 33명과 헝가리 승무원 2명 탄 것으로 확인

 

(Korean/English)

 


(사진=부다페스트 로이터)

 

 

29일(현지시간) 오후 9시여 헝가리 수도 부다페스트의 국회의사당 부근 다뉴브강에서 유람선 ‘하블라니’가 다른 유람선과 충돌하면서 강물 속으로 침몰했다. 

 

침몰한 유람선에는 한국인 33명과 헝가리 승무원 2명이 타고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외교부에 따르면 사망자는 최소 7명인 것으로 확인됐으며, 사고 현장에는 심한 폭우가 내리고 있어 구조대가 빗속에서 구조작업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는 주 헝가리 대사관이 사고를 인지하고 즉시 현장대책반을 구성해 영사를 현장에 급파하였으며, 헝가리 관계당국과 협조하여 피해상황을 파악하고 구조자에 대한 영사조력을 제공하고 있다고 전했다. 


외교부는 “여행사 측과 향후 대책을 협의하는 등 필요한 영사조력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며 “재외국민보호대책본부를 구성해 신속한 구조작업과 필요한 영사조력이 제공될 수 있도록 대응하고 있다”고 밝혔다.

 

 

 

◎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W-TIMES Copyright Protected 

더블유타임즈 에디터입니다.
Tags : 헝가리, 유람선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