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rld NEWS
필리핀 중부서 규모 6.3 지진, 클락공항 폐쇄 항공기 잇따라 결항
강민경 desk@wtimes.kr   |   2019. 04. 23 10:31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8명이 숨지고 50여 명 다쳐

 

(Korean)

 


(사진=USGS 홈페이지)

 

 

지난 22일(현지시간) 필리핀 마닐라에서 규모 6.3의 지진이 발생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11분(현지시간) 필리핀 루손섬 구타드에서 북북동방향으로 1km 떨어진 지점에서 규모 6.3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원 깊이는 40km로 측정됐다. 이 지진으로 지금까지 8명이 숨지고 50여 명이 다친 것으로 전해졌다.


외신들은 이날 지진이 진앙으로부터 60km 떨어진 수도 마닐라에서도 강하게 느껴졌다고 전했다. 로이터 통신은 마닐라 주요업무 지구에 위치한 다수의 오피스 빌딩이 흔들렸으며, 일부 직원들이 대피했다고 보도했다. 또한 이 강진으로 클락공항이 폐쇄됐으며, 필리핀에서 항공편을 통해 국내로 들어올 예정이던 승객들의 발이 묶였다.


외교부는 “주 필리핀 대사관은 지진 발생 즉시 필리핀 관계 당국, 한인회, 현지진출 한국기업 등을 통해 우리 국민피해 여부를 파악하였으며, 22일 오후 9시 30분까지 접수된 우리 국민 인명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외교부와 주 필리핀 대사관은 필리핀 관계당국 등을 통하여 우리 국민 피해 상황을 계속해서 파악하고 있다.

 

 

 

◎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W-TIMES Copyright Protected 

더블유타임즈 에디터입니다.
Tags : 필리핀, 지진, 클락공항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