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rld NEWS
제72차 유엔총회 계기 한중 외교장관회담 개최 결과
양지수 desk@wtimes.kr   |   2017. 09. 21 21:05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한‧중 관계 및 한반도 정세 등 상호관심사 논의

(Korean)

 


(사진=외교부)


제72차 유엔총회 참석차 뉴욕을 방문중인 강경화 외교부장관이 지난 20일 왕이 (Wang Yi, 王毅) 중국 외교부장과 양자 회담을 갖고, 한‧중 관계 및 한반도 정세 등 상호관심사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가졌다. 


양 장관은 수교 25주년(8.24)을 맞이한 양국관계의 지속적인 관계 발전 의지를 재확인하고, 각급에서의 소통과 교류를 보다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감으로써 양국 관계를 한층 더 발전시켜 나가자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또한, 양 장관은 북한의 6차 핵실험 및 거듭된 탄도 미사일 발사가 유엔 안보리 결의의 명백한 위반이자 한반도는 물론 국제 평화와 안전에 대한 매우 심각한 위협이라는 데 의견을 같이 하고,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공동의 노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양 장관은 사드 배치와 관련한 입장을 교환하였으며, 특히 강 장관은 롯데 등 중국진출 우리 기업들의 애로가 가중되는 것은 국민감정을 악화시킬 뿐만 아니라 여타국 기업들에게도 중국 진출 리스크를 부각시키는 것이라고 지적하고 중국 정부의 관련 노력을 촉구했다. 

이번 회담은 문재인 정부 출범 후 이루어진 두 번째 한‧중 외교장관회담이자 북한 6차 핵실험(9.3) 대응을 위한 9.4 한‧중 외교장관 통화 이후 보름여 만에 이루어진 양 장관간 회동으로, 북한 6차 핵실험 및 탄도미사일 발사로 한반도 안보 상황이 그 어느 때보다 엄중한 상황에서 양국간 관련 공조를 강화하고 상호 긴밀한 소통체제를 유지해 나가는 데 기여한 것으로 평가된다.

(출처=외교부)



◎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W-TIMES Copyright Protected  



Tags : 유엔총회, 한중 외교장관회담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