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mbassy news
주한남아공대사관, 넬슨만델라 탄생 100주년과 한-남아공 외교관계 수립 25주년 리셉션 주최
유상일   |   2018. 04. 27 23:38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Korean/English)

 

 


 


 

The Embassy of the Republic of South Africa to the Republic of Korea on 26 April 2018 hosted a reception to celebrate South Africa’s National Day on 27 April, called Freedom Day, under the theme “Nelson Mandela Centenary and 25 years of formal diplomatic relations with the Republic of Korea” at the Millennium Hilton Seoul Hotel. 


In her welcoming speech, Ms Nozuko Gloria Bam, Ambassador of the Republic of South Africa to the Republic of Korea, noted that this year’s celebration is special because it coincides with the centenary of the birth of South Africa’s late struggle icon and symbol of peace, former President Nelson Mandela. She also recalled the sad passing of the Mother of the Nation, Mrs Winnie Mandela, on 12 April 2018.


Ambassador Bam commended the Govern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under the leadership of President Moon, for its efforts towards ensuring peace and stability on the Korean Peninsula and wished both Korea’s a very successful Summit on 27 April 2018. She reaffirmed South Africa’s position of supporting all regional and international efforts aimed at making the world a better place, which is in line with the legacy of Nelson Mandela.


Mr Yun Kang-hyeon, Deputy Minister for Economic Affairs in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of the Republic of Korea, attended the reception on behalf of the Govern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In his congratulatory remarks, he paid tribute to Mr Mandela, noting that “In our pursuit of peaceful 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we will always cherish his legacy”. Deputy Minister Yun reaffirmed the importance of the partnership between the Republic of Korea and South Africa, which is not only built on a solid economic partnership, but also on a shared commitment to democracy.  He expressed appreciation for the contribution made by the South African community in Korea to promote understanding and exchanges between the two nations. 


During his toast remarks, Mr Lee Ju-Young, Chairperson of the Africa’s New Era Forum Parliamentary Group, congratulated Ambassador Bam and the South African community in Korea on their National Day and noted that the Korean National Assembly will continue its efforts to strengthen cooperation between Korea and South Africa in various sectors.


The event was marked by a number of cultural and musical performances, namely a cultural presentation showcasing a variety of South African traditional dress, entertainment by three Korean singers in cooperation with the Korea Culture Association, performances by an African musical group and a lucky draw, during which seven silver and gold Krugerrand coins sponsored by the Korean importer of the coins, were given away. 


 



 

주한남아공대사관은 4월 27일 남아공 자유의 날을 기념하기 위해서 ‘넬슨만델라 탄생 100주년과 한-남아공 외교관계 수립 25주년’ 이라는 주제로 2018년 4월 26일 밀레니엄 힐튼서울호텔에서 리셉션을 주최하였다.


노주코 글로리아 밤 주한남아공대사는 환영사에서 “올해는 남아공 민주화 투쟁의 아이콘이자 평화의 상징인 넬슨 만델라 전대통령의 탄생 100주년이 되는 특별한 해”라고  언급하며, 2018년 4월 12일 고인이 된 남아공의 국모 위니 만델라를 회상했다.


밤대사는 문대통령이 이끄는 한국정부의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정착시키기 위한 노력에 찬사를 보냈고 4월 27일 열리는 남북 정상회담의 성공을 기원했다. 밤대사는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만드는 지역적 국제적 노력에 대한 남아공의 지지를 재확인했다.  이것은 만델라의 유산과도 일맥상통하는 것이다.


대한민국 정부 대표로 외교부  윤강현 경제외교조정관이 참석했다. 축사에서 그는 만델라에 대한 헌사와 함께   “한반도의 평화 통일을 추구하면서 그의 유산을 항상 소중히 여긴다”고 언급했다.  윤강현 경제외교조정관은 공고한 경제파트너십 뿐만 아니라 민주주주에 대한 강한 믿음을 바탕으로 하는 한-남아공의 파트너십의 중요성을 재확인했다. 두 나라간의 이해와 교류를 촉진시키는 주한 남아공커뮤니티의 공헌에도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건배사에서 국회아프리카새시대포럼 이주영 회장은 밤대사와 남아공커뮤니티에게 축하인사를 전하고 한국과 남아공이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더욱 공고히 할 수 있도록 국회 차원에서도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언급했다. 


이번 리셉션은 여러가지 문화와 음악공연을 선보였다. 남아공의 다양한 전통의상, 한문화진흥협회의 후원으로 3명의 성악가 공연, 아프리카 밴드 공연, 크루거랜드 주화(은화7개 와 금화1개)가 상품인 행운권 추첨이 이어졌다. 


 



 

 

◎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W-TIMES Copyright Protected 

더블유타임즈 편집국장입니다.
Tags :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