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주한 이란 일등 참사관,“비슷한 문화를 가진 한국과 이란의 우호적 관계증진 기대”
노희정   |   2016. 03. 23 12:54   |  
  • 글자크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
  • print
  • |
  • list
  • |
  • copy
2016 이란의 설날이자 큰 명절인 ‘노루즈(Nowruz)’ 성황리에 종료

(Korean/English) 




22일 오후 주한 이란 대사관이 이란의 신년기념행사 노루즈를 서울 서초구 반포동에서 주최하였다. 노루즈는 321일에 새해가 시작되는 이란의 설날이자 가장 큰 명절이다. 이번 행사에 사단법인한문화진흥협회(회장 정재민)와 한문화외교사절단(단장 정사무엘)이 후원하여 이란의 노루즈(새로운 날)을 함께 축하하였다.

 

알리레자 나마예쉬 주한 이란 일등 참사관 겸 대사관 차석은 인터뷰를 통해 한국과 이란의 관계가 보다 우호적으로 발전되기를 기대하였다.



 

 

(알리레자 나마예쉬 주한 이란 일등 참사관 겸 대사관 차석: Photo by.오유리)




Q1. 방금 태권도 퍼포먼스를 보셨나요? 어떠셨나요? 
Did you see the Taekwondo performance? How was it?

A1. 네, 봤습니다. 태권도는 이란에서도 매우 유명합니다. 태권도를 하는 이란인들 중에는 한국 사람들과 충분히 잘 겨룰만한 실력을 가진 사람도 있습니다. 저희 태권도 팀은 대부분의 면에서 한국팀과 매우 비슷합니다. 그리고 태권도 퍼포먼스가 제게 매우 흥미로웠습니다. 제가 스포츠를 매우 좋아하기 때문입니다.
 
Yes. I saw it. Taekwondo is really famous in Iran. Iranian can do Taekwondo really great and they can do well as compete with Korean people. Our Taekwondo team is almost same as the Korean team. And Taekwondo performance is really interesting to me. I really like sports. 



Q2. ‘노루즈’는 이란에서 매우 유명한 행사인데요. 매우 유명한 이란 행사를 한국에서 하시게 되니 기분이 어떠하신가요? 

 ‘Nowruz’ is really famous festival in Iran. How you feel that you’ve been in this festival in Korea?

A2. 이 행사로 인해서, 한국과 이란이 전보다 훨씬 더 서로 함께 하는 면이 많아졌다고 생각합니다. 요즘에는, 많은 한국인들이 이란에 가기도 하고, 또 이란인들도 한국에 많이들 방문합니다. 그러므로, 우린 서로 많은 것들을 수출하며 공유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제 생각엔 이 행사가 두 나라에게 매우 도움이 되고, 서로의 우정에도 도움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Because of this festival, Korea and Iran can corporate each other much more than before. These days, many Koreans come to Iran and also lots of Iranian go to Korea. So we can exports many things each other. I think its really helpful to both countries and helpful to our friendship. 


 

 

(2016 이란 노루즈 현장 사진: Photo by.이윤한)





Q3. 이란의 문화와 한국의 문화 사이에 어떤 차이점이 있을까요?  

 What is the difference between Iran’s culture and Korea culture? 


A3. 한국과 이란 모두 동양문화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서로 비슷한 점이 많다고 생각됩니다. 예를 들어, 이란인들 한국인들 모두 다른 사람을 대하는 예절에 신경을 씁니다. 또한, 여자를 매우 존중하려고 합니다. 그리고, 두 나라가 비슷한 입맛을 가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이란인들은 할랄 음식을 좋아하는데, 제가 보기엔 한국인들 역시 할랄 음식을 매우 즐겨하는 것 같습니다. 


 They are both eastern culture so we have many similarities. For example, Iranian and Korean both try to be polite to other people, and also they respect women. Furthermore, I think both countries have same taste. Iranian like halal food and I think that Korean also like that food. 



◎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W-TIMES Copyright Protected

  • 간다라
Tags : 이란 노루즈, 이란, 노루즈, 이란노루즈, 한문화외교사절단
(0/250자)

총 의견수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