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아제르바이잔에서 활동 중인 우리 기업인 대표들을 위해 관저만찬 개최

“코로나로 인한 비상상황 속에서도 건강관리와 함께 새로운 기회를 모색하는 한해 되길”

등록일 2021년01월27일 13시51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사진=더블유타임즈, 제공=주 아제르바이잔 대한민국 대사관)

 

1월 22일 김동업 대사는 아제르바이잔에서 활동 중인 우리 기업인 대표들을 위한 관저 만찬을 개최하였다.

 

신년하례를 겸하여 개최된 금일 만찬에서 김대사는 코로나바이러스 비상상황에 나고르노 카라바흐 사태까지 겹쳐진 어려운 상황속에서도, 건강관리에 만전을 기하는 한편으로 새로운 기회를 모색하는 적극적인 한 해가 되기를 희망하였다.

 

금일 만찬에는 박상준 희림건축 지사장, 류동원 삼성전자 지사장, 구본상 S-Traffic 소장, 공종훈 삼성엔지니어링 지점장, 이동희 (주)건화 단장, 김충석 바라기투어 사장이 참석하였다.

 

본 기자가 조사한 내용에 따르면, 아제르바이잔은 남북한 동시 수교국으로 한국은 1992년 3월 대사급 외교관계를 수립하여 2007년 대사관을 개설하였다. 중앙아시아의 풍부한 자원과 투자유인책으로 말미암아 양국 관계가 중시되고 있다. 북한과는 1992년 1월 외교관계를 수립하였다. 1999년 대한(對韓) 수입은 976만 달러, 수출은 15만 달러이다. 한국인 교민이 100명 있다.

 

윤성실 기자
yss@wtimes.kr


◎ 더블유타임즈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더블유타임즈 ​W-TIMES Copyright Protected

윤성실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