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문대통령 취임 3주년 특별 연설, “국민 스스로 만든 위대함입니다”

대한민국의 코로나19 방역 수준 및 남은 임기 기간 계획 발표

등록일 2020년05월14일 15시45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사진=더블유타임즈, 제공=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0일 취임 3주년을 맞이하여 특별 연설을 진행했다.

 

현 코로나19 상황에 대해 “이미 우리는 방역에서 세계를 선도하는 나라가 되었습니다. K방역은 세계의 표준이 되었습니다. 대한민국의 국가적 위상과 국민적 자부심은 어느 때보다도 높아졌습니다” 라며 우리나라의 방역 수준에 대해 설명했고 “방역당국과 의료진의 헌신, 수많은 자원봉사자들의 자발적 참여, 연대와 협력의 정신을 유감없이 발휘해준 국민의 힘입니다”라며 국민들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이에 “정부는 장기전의 자세로 코로나19에 빈틈없이 대처하겠습니다. 국민들께서도 일상생활로 복귀하면서도 끝까지 방역수칙을 잘 지켜주실 것을 당부드립니다. 국민들께서 성숙한 역량을 다시 한번 발휘해 주신다면, 일상으로의 전환도 세계의 모범이 되리라 확신합니다” 라며 끝까지 잘 지켜낼 것을 당부했다.

 

문대통령은 이번 특별 연설에서 문제는 경제 위기이며 이에 남은 임기동안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데 전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그 근거로 선도형 경제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개척, 고용보험 적용 확대 및 국민취업지원제도 시행, 일자리 창출을 위한 ‘한국판 뉴딜’ 국가 프로젝트 추진, 사람의 생명과 안전을 우선하는 연대와 협력의 국제질서 선도를 내세웠다.

 

아울러,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대한민국을 향한 국제사회의 호평은 우리의 외교 지평을 크게 넓혔으며 이 기회를 적극 살려 나가겠다고 전했다.

 

윤성실 기자
yss@wtimes.kr


◎ 더블유타임즈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더블유타임즈 ​W-TIMES Copyright Protected

윤성실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더보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더보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기부뉴스 더보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